[카운트 다운] 청량리-제천까지 56분 ‘총알 열차’ 온다

[카운트 다운] 청량리-제천까지 56분 ‘총알 열차’ 온다

3

4631db43a9c44fd2f62328591455d9fa_1603418719_9128.jpg 

올해 12월 중순이면 중앙선 복선전철화 사업 구간 중 원주~제천 구간 완공된다.


이렇게 되면 서울 청량리에서 제천까지 열차로 56분 소요되며 시간이 대폭 단축된다.


기존에 철로가 하나였던 단선 철도가 두 개 짜리 복선이 되고 전철화 되면 열차 운행 횟수도 늘고, 속도도 더 안정적으로 낼 수 있기 때문이다.


제천 이후 도담에서 안동까지 구간은 아직 단선으로 2022년에 복선 전철화가 끝날 예정이다. 


이것이 가능한 이유는 국내의 고속열차 중에서는 처음으로 도입되는 동력분산식'EMU(Electric Multiple Unit)-260'이 그 주인공이다.


현대 로템이 국내 기술로 개발한 열차로 최고 시속이 260㎞에 달한다.


일반 열차는 시속 150~180㎞대 정도이다.   


국제 기준으로는 시속 200㎞ 이상이면 고속열차로 분류하지만, 국내에서는 시속 300㎞대의 KTX를 고려해 EMU-260은 준고속열차로 칭한다.


EMU-260은 현재 6편성(6량 1편성)이 코레일에 납품돼 시운전이 한창이다.


내년 상반기까지 모두 19편성이 도입될 계획이다.  
 
KTX와 KTX 산천처럼 동력차가 앞에서 열차 전체를 끌고 가는 동력집중식과 달리 동력이 여러 객차 밑에 분산 설치된 방식을 말한다.


열차 맨 앞과 뒤에는 동력이 없고 중간 객차들에 설치된다. 

김상대(elovejc@gmail.com) 기자
[Copyright ⓒ 오마이제천단양,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역까지연결 10.23 19:13  
서울의 중심역인 서울역까지 연장 운행할 수 있도록 시민 및 제천역중심 강원남부 경북북부권의 주민(이용)들이 똘똘뭉쳐 힘을 합해야할 때입니다
이제 10.24 23:16  
이제 서울 가기 편하겠네요
물건도 서울서 사고 ㅎㅎ
넘흐 행복합니다. 10.24 23:41  
제천 시민으로서 그동안 원주에서 쇼핑을 했었는데...
이제는 기차타고 서울가서 쇼핑할 생각에 너무 행복합니다.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