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출산장려 난상토론회 열어

제천시, 출산장려 난상토론회 열어

1

836211722a4713718dae0e9635d67a12_1599867542_196.jpg
836211722a4713718dae0e9635d67a12_1599867539_6732.jpg
836211722a4713718dae0e9635d67a12_1599867540_5031.jpg
836211722a4713718dae0e9635d67a12_1599867541_3049.jpg

제천시는 지난 1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일명 '012프로젝트'(0세 아동 1천명 2년 이내 달성) 성공을 위한 출산장려 난상토론회를 열었다.

 

이번 토론회는 출산과 육아환경 개선에 대한 부서별 소통을 통해 출산·양육에 필요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시책에 반영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는 공직자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출산장려를 위한 첫걸음, 00이 변해야 한다!'는 주제로 토론을 나누었다.

 

먼저 젠더문화연구소 '이음'의 김수정 소장이 '인구소멸과 성 평등'이라는 주제의 강의로 토론을 열었다.

 

이어 제천시청 소속의 주무팀장과 젊은 직원 등 8명이 한 그룹이 되어 총 5그룹이 SWOT분석을 응용해 제천의 출산·육아환경을 분석하고, 현재 추진 중인 정책 중 개선·확대되어야 하는 정책과 현실적인 출산·육아분야 시책 등 아이디어를 발굴해 결과를 발표했다.

 

이날 최우수 그룹에는 ‘3세 미만 자녀에게 가사서비스 제공을 통한 건강한 육아환경 조성’이라는 내용의 출산장려 정책을 발표한 팀이 선정됐다.

 

토론회에 참석한 이상천 시장은 "저 출산, 노령화 등에 따른 인구소멸에 대한 위기의식을 가지고 012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되었다"라며 "여성·아동친화도시인 제천의 시민들이 출산과 양육에 대한 부담을 확 덜어 지역 인구가 증가할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토론으로 발굴된 시책은 관련 실과소의 검토 및 협의를 통해 시행 가능 여부를 파악해 2021년도 출산·육아장려 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김상대(elovejc@gmail.com) 기자
[Copyright ⓒ 오마이제천단양,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축하 09.12 21:03  
노인들에 대한 지원도 중요하지만  앞으로 국가 경쟁력을 위하여는 출산율 제고가 최우선이다.  노인들 지원 줄여서 신생아및 청소년층에 대한 지원을 대폭 강화 해라.  노인층은 점점 늘어날수 밖에 없다.  경제 활동력도 없는 노인에 치중하지 말고 우리 2세들에 대한 지원 적극 검토해라.
뉴스